하랑의 이야기 “내가 할 수 있는 일은 그저 지켜보는 것 뿐이야.”
2019.06.12

“신이라면 모든 걸 알고 있을 테니, 누군가를 지키는 방법도 알 수 있지 않을까.”